현재위치: > 오디오파일 LP
오디오파일 LP
말로 - 3집 벚꽃 지다 [180g 화이트 LP] [600장 한정반]
판매가 : 40,100원
소비자가 : 40,100
제조사 : JNH뮤직
원산지 : KR
상품코드 : 12582
수량 :
updown
SNS 상품홍보 :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로 보내기     
    
 

말로 - 3집 '벚꽃 지다' [180g LP] [화이트 컬러 바이닐 600장 한정반]


'한국적 재즈'의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 받는 말로의 3집 앨범 '벚꽃 지다' 

화이트 컬러, 600장 한정반, 180g LP 발매!!


'벚꽃 지다'는 창작 재즈 앨범으로선 드물게 전곡이 순도 높은 모국어 가사로 쓰여졌으며, 대중적 성공까지 거둬 많은 화제를 뿌렸으며 발표 당시 언론과 평단으로부터 "한국적 재즈의 새 지평을 열었다", "한국은 이제 한국에서만 가능한 재즈 앨범 하나를 갖게 됐다" 등의 격찬을 받은 앨범!


'한국적 재즈'의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 받는 말로의 3집 앨범 '벚꽃 지다'가 발표된 지 16년만에 LP로 출시된다. 특별히 화이트 컬러 바이닐로 제작하며, 최근 가요 명반 시리즈를 LP로 발매하며 음악 팬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마장뮤직앤픽처스㈜에서 커팅과 프레싱을 했다.


지난 2003년 발표한 '벚꽃 지다'는 창작 재즈 앨범으로선 드물게 전곡이 순도 높은 모국어 가사로 쓰여졌으며, 대중적 성공까지 거둬 많은 화제를 뿌렸다. 발표 당시 언론과 평단으로부터 "한국적 재즈의 새 지평을 열었다" "한국은 이제 한국에서만 가능한 재즈 앨범 하나를 갖게 됐다" 등의 격찬을 받았다. 말로가 전곡을 작곡하고 편곡, 프로듀싱까지 했다. 말로의 음악적 파트너인 이주엽이 가사를 썼다.


이전의 한국 재즈 음반은 스탠더드 재즈를 주로 부르거나, 창작곡이라 하더라도 "한국어는 재즈와 어울리지 않는다"는 통념 탓에 대부분 영어 가사로 썼다. '벚꽃 지다'는 그런 통념을 깨고 한국 음악계에 새로운 재즈 미학을 선보였다. 지난 2010년 음악 웹진 '100비트'가 선정한 '2000년대 100대 명반'에도 뽑혔다. 


곡들의 색채는 다양하다. 재즈 발라드('사랑, 닿을 수 없는' '푸른 5월)와 블루스('어머니 우시네')에서 보사노바('벚꽃 지다') 펑키('저 바람은')에 이르기까지 앨범의 음악적 스펙트럼이 넓다. 특히 이 앨범은, 현재 한국 최고의 하모니카 연주자가 된 전제덕의 데뷔 전 연주가 담겨 있어 음악적 의미가 한층 크다. 전제덕은 3곡에 연주자로 참여했으며, 타이틀곡 '벚꽃 지다'에서 가슴을 서늘하게 파고 드는 그의 하모니카 연주는 엄지를 치켜들게 한다. 임미정(피아노) 정수욱(기타) 전성식, 오대원(베이스) 크리스 바가(드럼, 비브라폰)등 최고의 재즈 연주자들이 녹음에 함께 참여했다. 


말로는 힘과 섬세함을 함께 갖춘, 한국 최고의 재즈 보컬리스트다. 가장 예술적이면서도 가장 한국적인 보컬로 평가 받는 말로는 한국에서 재즈 보컬리스트의 지위를 단순 가수에서 '목소리 연주자'로 격상시킨 주인공이다. 자기가 원하는 소리를 완벽하게 부리는 말로는, 어떤 음악적 제약도 뛰어넘는 자유로운 어느 경지에 도달해있다. 


말로는 세계인의 음악 언어인 재즈가 어떻게 한국화할 수 있는지를 줄곧 자신의 음악적 화두로 삼아왔다. 3집 '벚꽃 지다'에 이어 4, 6집 역시 전곡이 한국어 가사로 창작됐다. 말로는 또 우리의 전통 멜로디가 어떻게 재즈로 변용되어 현대성을 얻을 수 있는 지를 보여준 프로젝트 앨범 '동백아가씨'와 '말로 싱즈 배호'를 통해 한국적 재즈 스탠더드의 가능성을 보여줬다. 재즈의 보편성과 한국적 재즈의 특수성을 함께 탐색하고 수렴해가는 말로의 음악적 여정은 어느 누구도 가지 못한 새로운 길이다.


[미디어 리뷰]

- 시간의 무상함과 인생의 덧없음을 노래하는 타이틀곡 '벚꽃 지다'를 들으면 가슴이 서늘할 만큼 처연하다 <동아일보>

- 가슴 적시는 노랫말, 영혼을 깨우는 목소리… 순수한 한국적 정서가 재즈 선율과 기가 막히게 맞아 떨어진다 <한국일보>

- 한국적 가사와 세련된 재즈가 결합한 감칠맛 나는 앨범 <조선일보>

- 멜로디를 빚어내고 자신의 목소리를 악기 삼아 연주하는 말로의 솜씨가 탁월하다 <중앙일보>

- 우리가 잃어버린 꿈꾸기를 권하는 앨범… 우리 내부에 각인된 과거의 나날들에 한번 흠뻑 빠져보라고 속삭인다 <한겨레>

- 풍부하고 깊은 음색… 애절한 한국적 정서를 제대로 담아낸 재즈앨범 <경향신문>

- 한국은 이제 비로소 한국에서만 가능한 재즈 앨범 하나를 갖게 됐다 <주간한국>


* 180g 화이트 컬러 바이닐 600장 한정반

* 24비트 고음질 커팅

* 4페이지 컬러 인서트


수록곡

1-1. [SIDE A] 1994, 섬진강

1-2. 어머니 우시네

1-3. 벚꽃 지다

1-4. 사랑, 닿을 수 없는

1-5. 이름없는 풀꽃으로

1-6. [SIDE B] 푸른 5월

1-7. 아이야 나도 한땐

1-8. 내 마음 가을처럼

1-9. 저 바람은

1-10. 섬진강 삼백리

1-11. 엄마야 누나야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 방법 : 택배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개별배송 상품을 제외하고 50,000원 미만 구매시 배송비 2,500원 이 추가됩니다
배송 기간 : 2일 ~ 3일
배송 안내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전화주시면 친절히 상당해 드리겠습니다.
-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평점
-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평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