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오디오파일 CD > 가요CD
가요CD
정미조 / 젊은 날의 영혼 (Digipak)
판매가 : 14,900원
소비자가 : 14,900
제조사 : Universal
원산지 : KR
상품코드 : 12063
수량 :
updown
SNS 상품홍보 :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로 보내기     
    
 

1.첫사랑
2.미루나무 아래서
3.문득 이별
4.젊은 날의 영혼
5.한 걸음만 (Feat. 박주원, 엘 까미니또)
6.동피랑
7.바람의 이야기 (Feat. 오연준)
8.동백 (Feat. 송영주)
9.난 가야지
10.Adios, Mi Havana (Feat. 로스 아미고스)
11.비 오는 오후
12.오해였어
13.들꽃
14.그리운 생각
 
 

열망이 사라진 자리엔, 어떤 기쁨과 슬픔이 깃드는가. 늦가을, 수신인 없는 긴 사연의 음악 편지 한 통이 도착했다. 거기엔 지난한 인생을 오래 걸어온 사람의 회한과 연민의 언어가 가득하다. 얼룩지고 소란했던 날도 언젠가는 지나간다('미루나무 아래서'). 어느 날 인연이 사라진 뒤, 세상의 모든 이별은 까닭 없음을 깨닫는다('문득 이별'). 잃어버린 첫사랑의 봄으로 돌아가고자 눈물 떨구며('첫사랑'), 바람 부는 날 비감한 낙화를 꿈꾸는 운명적 사랑도 있다('동백'). 상처 입은 젊은 날의 나를 만나 자기와의 화해를 하고('젊은 날의 영혼'), 지금 걷는 이 길의 뜻이 무언지 자문한다('한 걸음만').
 '돌아온 디바' 정미조가 1년 8개월만에 새 앨범 '젊은 날의 영혼'을 발표했다. 작년 37년만에 가요계에 복귀하며 발표한 앨범은 높은 음악적 완성도를 자랑하며, 언론과 평단으로부터 절찬을 받았다. 이번 작품은 갈수록 앨범이 경량화 되어가는 추세에 역행해 모두 14트랙을 넣었다. 앨범엔 라틴, 팝 재즈, 모던 포크 등 다양한 음악적 시도가 들어있다.
올해는 정미조의 데뷔 45주년이라 이번 앨범의 뜻이 한층 깊다. 세월을 거스르고 그의 목소리는 더욱 깊고 유려해졌다. 삶의 격정에서 한 발 비켜난 사람의 오래된 기쁨과 슬픔을 웅숭깊게 풀어내, 품위 있는 어른의 노래가 어떤 것인지를 보여준다.
작곡엔 앨범 프로듀서 정수욱을 비롯해, 싱어송라이터 정원영, 색소폰 연주자 손성제, 기타리스트 박주원 등 음악적 색깔이 남다른 뮤지션들이 참여했다. 작사는 작년 컴백 앨범 때부터 정미조와 호흡을 맞춘 이주엽이 대부분 했다. 특히 이번 앨범은 정미조가 생애 처음으로 송라이팅에 도전해 멋진 결과물을 완성해냈다. '난 가야지' 등 3곡에 작사, 작곡자로 이름을 올렸으며 '오해였어'에선 코러스까지 직접 해냈다.
또한 이번 앨범엔 동요 오디션 프로그램 '위키드' 출신의 12살 스타 오연준이 참여해 화제다. 오연준의 노래 동영상은 유튜브 조회수 1,000만에 육박할 정도로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다. 오연준은 정미조와 듀엣 곡 '바람의 이야기'를 불렀으며, 청아하면서도 울림이 큰 특유의 목소리로 정미조를 감동시켰다. 멀고 아득한 곳에 대한 동경을, 할머니와 손자가 다정하게 대화하듯 풀어낸 이 노래는 앨범에서 아주 특별한 트랙이 됐다.
앨범의 더블 타이틀 곡 중 하나인 '한 걸음만'은 박주원이 작년에 발표한 정미조의 컴백 앨범을 듣고 감동받은 후, 작곡을 자청한 곡이다. 박주원의 화려한 기타가 이끄는 라틴 리듬 위로 정미조의 인생 이야기가 펼쳐진다. "내게 남은 날을 뜨겁게 사랑하길" 바라는 노래가 듣는 이들의 가슴을 데운다. 신예 탱고 듀오 '엘 까미니또'의 멤버 최희중은 매력적인 하모니카 연주를 더해 노래의 서정을 한층 깊게 했다.
또 다른 타이틀 곡 '동백'은 앨범 프로듀서 정수욱의 곡이다. 꽃잎이 아니라 송이째 지는 동백의 비감한 낙화와 사랑의 상실을 정미조가 드라마틱한 목소리로 노래한다. "그리운 마음이 죄가 된다면"이라는 첫 문장부터, 곧장 처연한 슬픔의 한 가운데로 걸어 들어간다.
앨범 제목과 동명인 '젊은 날의 영혼'은 상처투성이의 젊은 날의 자기를 만나러 가는 정신의 여정을, 진폭이 큰 감정선으로 노래했다. 최고의 재즈 피아니스트 송영주의 감각적 연주와 함께 노래가 서서히 고조되다 '날 안아주는' 순간이 절규하듯 터져 나오며 곡은 절정으로 치닫는다. 노가수의 자기고백적 노래가 이 시대 힘겨운 청춘들에게 뜨겁게 말을 건다.
앨범의 유일한 번안곡 'Adios, Mi Havana'는 라틴의 명곡 'Corazon No Llores'의 멜로디를 빌려와 개사했다. 느린 볼레로 리듬 위에 춤추는 듯 감미로운 정미조의 목소리가, 청자들을 쿠바 수도 아바나의 낭만으로 이끈다. 한국을 대표하는 라틴 밴드 '로스 아미고스'가 편곡과 연주에 참여해, 노가객에게 멋진 아프로 큐반 트랙을 선물했다.
앨범 프로듀서 정수욱은 재즈 기타리스트이며, 현재 호원대 실용음악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하모니카 연주자 전제덕의 대부분 앨범과, 루시드폴의 '레 미제라블' 앨범을 프로듀싱했다. 앨범의 연주는 민경훈(피아노) 전제곤(베이스) 송준영(드럼) 등 주목 받는 젊은 재즈 뮤지션들이 맡아, 일반적 팝 음반과 다른 특별한 사운드를 만들어냈다. 또한 한국에서 활동 중인 러시아 출신의 아코디온 연주자 알렉스(Alex)도 음반 곳곳에서 유려한 연주를 들려주며,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새 앨범 출시 기념 공연: 2017년 12월10일 마포아트센터]
 * 이 앨범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2017 대중음악 제작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만들어졌습니다.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 방법 : 택배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개별배송 상품을 제외하고 50,000원 미만 구매시 배송비 2,500원 이 추가됩니다
배송 기간 : 2일 ~ 3일
배송 안내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전화주시면 친절히 상당해 드리겠습니다.
-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평점
-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평점